경기 남양주시, 정약용문화제 체험 프로그램 운영

선유랑 승인 2022.07.14 23:39 의견 0
X
사진=남양주시 제공

경기 남양주시와 정약용문화제 추진위원회가 다산 정약용 선생의 자찬묘지명 저술(1822년) 200주년을 기념해 정약용유적지에서 '느리게 가는 편지 쓰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자찬묘지명은 다산 정약용 선생이 해배된 지 4년 만에 회갑을 맞아 지나온 파란의 삶을 회고하며 지은 자신의 묘비명으로, 지난 시간을 되돌아보고 다시 태어나겠다는 선생의 결연한 다짐이 담겨 있다.

'느리게 가는 편지 쓰기'는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 정리해 보며 스스로 또는 지인에게 보내는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작성해 보는 프로그램으로 작성된 편지는 작성자의 선택에 따라 3개월 뒤 또는 1년 뒤에 도착할 예정이다.

운영 기간은 자찬묘지명 저술일(1822. 6. 16.)의 음력 날짜인 7월 14일부터 정약용문화제가 개최되는 9월 말까지이며 참여를 원하는 관광객은 정약용유적지를 방문해 전용 부스에 마련된 엽서에 메시지와 함께 받는 사람의 주소를 적고 전용함에 투입하면 된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정약용 선생의 생가터에서 자연의 정취와 함께 선생의 삶을 느껴 보는 사색의 시간을 편안하게 즐기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느리게 가는 편지 쓰기'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정약용과 정약용콘텐츠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정약용유적지는 휴관일인 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제36회 정약용문화제는 오는 9월 23일부터 24일까지 2일간 진행되며 헌화·헌다례, 문예 대회, 연극 해설 투어, 여유당 음악회, 유생 체험, 다례 체험, 플리 마켓 등 다채로운 공연, 체험, 전시 프로그램이 운영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