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초봄 특집 - 꽃 보러 가요] (18) 서울 여의도 윤중로, 다시 걷는 그 날까지

진영택 승인 2022.02.27 18:38 의견 0
촬영=라이브스튜디오(사진제공=한국관광공사)

여의도 국회 뒷길, 윤중로에 인파가 몰린 모습.

아마 올해도 보기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코로나가 웬수입니다.

"조금만 기다립시다"라는 말을 꺼내기도 민망합니다.

하지만 모든 터널엔 출구가 있습니다.

웃으며 윤중로를 거닐 수 있는 그 날을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