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차세대 전자여권' 21일부터 발급

선유랑 승인 2021.12.02 01:47 의견 0
X
사진=강화군 제공

인천 강화군은 보안성과 내구성이 강화된 폴리카보네이트 재질의 차세대 전자여권을 오는 21일부터 발급한다.

차세대 전자여권은 현행 여권보다 보안 요소를 추가 적용해 보안성을 극대화하고, 표지를 폴리카보네이트(PC)재질로 사용해 내구성과 내충격성, 내열성 등을 더 강화했다.

또, 여권 표지 색상을 변경했으며 표지 및 사증란 등에 한국의 상징적 이미지와 문양들을 담아 여권의 디자인을 대폭 개선했다.

이와 함께, 사증(비자)의 면수가 기존 24면에서 26면, 48면에서 58면으로 증가했다. 이에 따라 기존의 사증란 부착제도는 폐지됐다.

개인정보면의 여권번호도 레이저로 각인해 내구성과 보안을 강화했다.

차세대 전자여권 도입 이후에도 유효기간이 남은 기존 전자여권은 계속 사용 가능하다.

하지만 해외 출입국 시 상당수의 국가에서는 6개월 이상의 잔여 유효기간을 요구하고 있으므로 방문하고자 하는 국가의 입국허가요건 및 여권의 유효기간을 확인해야 한다.

강화군 관계자는 "전자여권 발급을 기대하는 군민들을 위해 신속하고 편리한 여권민원 행정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