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문학 축제' 제34회 지용제 내일(14일) 온라인 개막

선유랑 승인 2021.10.13 18:42 의견 0
X
사진=옥천군 제공

충북 옥천군의 문학 축제, 제34회 지용제가 '시가 숨 쉬는 마음, 시를 꿈꾸는 마을'을 주제로 내일(14일) 개막돼 17일까지 열린다.

옥천군과 옥천문화원이 주최하고 지용회, 정지용기념사업회, 옥천군 내 각 문화예술단체가 주관하는 제34회 지용제는 코로나19 정부 지침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올해 지용제는 '정지용 시를 통한 힐링'을 목표로 정지용생가·문학관 앞마당에 '시가 있는 정원'을 조성, 온라인으로나마 힐링을 느낄 수 있도록 꾸며졌다.

지용제의 배경인 구읍에는 실개천을 따라 형형색색의 등불이 불을 밝혀지는 한편, 집집마다 정지용 시 등이 걸려 야경을 수놓고 있다.

행사 기간 동안 구읍 주민들은 집집마다 소원을 적은 시 깃발을 게양한다.

지용제의 본무대가 되는 전통문화체험관에선는 제33회 정지용문학상 시상식, 동북아 국제문학포럼, 청소년문학캠프 등의 다양한 문학 행사와 군민이 직접 작곡한 정지용 시 노래가 흘러나오는 음악회, 시니어모델들이 1930년대 느낌을 살린 패션쇼가 열리며, 유튜브 등을 통해 중계된다.

체험관 내 전통놀이마당은 상설전시마당으로 꾸며 옥천 지역예술인들의 미술, 공예, 시화, 야생화 등의 전시회를 개장한다.

온라인 축제라는 특성을 살려, 홈페이지에서 시화페스티벌, e-지용제 시 참여하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또, 정지용 시인의 시를 누구든, 언제든, 어디서든 접할 수 있게 하고자 '정지용 전자시집' 앱이 배포된다.

구글 플레이스토어 등에서 받을 수 있으며 선착순 1천 명에게는 옥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이 주어진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