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2021 ATW 올해의 항공사상’ 수상

박재근 승인 2021.10.07 22:36 의견 0
사진=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이 현지시간으로 지난 5일 오후 보스턴 리비어 호텔에서 열린 에어 트랜스포트 월드(ATW) 시상식에서 '2021년 올해의 항공사(Airline of the Year Award)' 상을 수상했다.

ATW 올해의 항공사 상은 지난 1974년부터 시작돼 올해 47회를 맞이하는 행사로, '글로벌 항공업계의 오스카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행사에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을 비롯해 지난해 초 당시 코로나19로 고립된 우한 교민들을 수송하기 위한 전세기 탑승을 자원한 승무원 등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원태 회장은 "항공업계 역사상 가장 어려운 시기에 ATW 올해의 항공사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라며 "코로나19로 하늘길이 막히고 지상에 항공기들이 멈춰섰지만, 이런 상황에서도 우리 임직원들의 헌신과 노력으로 글로벌 항공업계의 인정을 받았다는 점이 자랑스럽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