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조트, 플라스틱 감축 ‘고고챌린지’ 동참

록시땅과 ‘동해 바다 살리기 프로젝트’ 동반 진행

박재근 승인 2021.06.08 18:08 의견 0
사진=롯데리조트 제공

롯데리조트가 지속 가능한 미래를 이어가기 위해 환경부 주관 탈(脫) 플라스틱 실천 캠페인 ‘고고챌린지’에 동참한다.

롯데리조트는 최근 롯데월드의 지목을 받아 프랑스 자연주의 브랜드 ‘록시땅’과의 제휴를 통해 ‘동해 바다 살리기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동해 바다가 3면을 둘러싸고 있는 롯데리조트속초에서는 2박 이상 투숙객들을 대상으로 객실 정비 미요청 시 록시땅 친환경 솔리드 샴푸를 제공한다.

해당 이벤트는 지난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시작해 오는 30일까지 이어진다. 이와 더불어 고객이 사용하고 간 록시땅 어메니티 공병은 테라사이클이 함께 하는 록시땅 ‘RETHINK BEAUTY’ 캠페인의 일환으로 수거돼 업사이클링 될 예정이다.

롯데리조트 전 지점은 올해 가을 내로 전 객실 어메니티 디스펜서형 교체를 통해 플라스틱 줄이기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또한 전 좌석에서 동해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롯데리조트속초 구펍(R.9PUP)에서는 재생 가능한 테이크아웃 용기를 사용해오고 있다.

롯데리조트가 운영하는 골프장 브랜드 롯데스카이힐CC에서는 기존 나무 소재 골프티 제공 서비스에 이어 이달부터는 볼마커 역시 비가 오면 자연스럽게 분해되는 톱밥 소재 볼마커로 교체해 추가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골프장 분실구 판매수익금을 기부하는 ‘빅핸드(Big Hand)’ 캠페인을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진행 중이며, 텀블러 소지 시엔 스타트하우스에서 커피 할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롯데리조트는 2019년부터 운동과 환경보호를 동시에 실천할 수 있는 플로깅(Plogging) 캠페인을 전 지점에서 실행해왔다. 그 해 7월 한국 걸스카우트연맹과 함께 동해 바다를 지키기 위한 해양 플로깅 캠페인을 주최하는 등 인근 자연환경과의 공존을 위한 활동들을 진행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 Travel Lif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